LG유플러스의 2015년 상반기 신입사원 85명은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용산구 곳곳에서 IT재능기부, 아동센터 주거 환경 개선, 무료배식 활동 등의 봉사활동을 펼쳤습니다.


이번 활동은 신입사원들이 LG유플러스의 지속가능경영 비전인 '모두 함께 가는 길 U+PLAN'을 실천하고, 각 업무 영역에서 ICT를 활용해 사회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는 계기로 삼고자 기획했습니다.


85명의 유플러스 신입사원들은 다섯 팀으로 나눠 각각 노인 복지관에서의 스마트폰 교육, 노숙자를 위한 무료배식활동, 용산구 내 아동센터 주거 환경 개선 작업, 장애청년들과의 영화 관람, 장애인 직업재활훈련생 지원 등의 활동을 펼쳤습니다.


LG유플러스 고연순 CSR팀장은 "비즈니스를 통해 의미 있고 지속적인 사회변화를 추구하는 공유가치창출(CSV)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신입사원 교육 과정 중 CSR 교육과 사회공헌 활동은 필수 내용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신입사원 최승혁 씨는 "이번 CSR 교육과 사호공헌 활동 참여를 통해 나눔의 의미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되었다."며 "현업에 배치된 후에도 지금의 열정을 간직하며 LG유플러스의 서비스로 의미 있는 사회변화를 만들어내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