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시대, LG U+가 일상을 즐겁게 바꿉니다

 

WHY NOT? 을 외치며 늘 새로운 도전으로 모두를 놀라게 하는 LG U+. 수많은 도전 중에서도 오늘 소개할 내용은 바로 LG U+가 공연·콘텐츠 분야에서 전개하고 있는 활동들입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침체되었던 공연예술계는 온라인으로 관객과 만나는 비대면 공연을 통해 조금씩 새로운 활로를 찾아가고 있는데요, 이 분야에서 누구보다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는 기업 중 하나가 바로 LG유플러스입니다. 실제로 2020년 LG유플러스의 공연 VOD 이용률은 전년 대비 3배 가까이 증가하기도 했죠.

 

한편 지난달에는 K뮤지컬 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국내 최초 공연 전문 글로벌 플랫폼 ‘메타씨어터’에 투자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제휴를 계기로 U+tv를 비롯한 유플러스의 PC, 모바일, IPTV 플랫폼을 통해 K뮤지컬 공연 콘텐츠를 생방송 및 VOD로 만나볼 수 있게 될 예정입니다. 더욱이 LG유플러스가 세계 첫 5G콘텐츠 연합체 ‘XR얼라이언스’의 초대 의장사를 맡고 있는 만큼, 글로벌 협력을 통해 향후 해외 고객에게 K뮤지컬을 알릴 기회도 확대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다양한 분야와의 협업을 통해 뮤지컬부터 K-POP, 미술 전시까지 집안에서 만나볼 수 있는 콘텐츠의 폭을 넓히고, 비대면 시대의 문화생활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유플러스. 2021년에는 어떤 활동을 진행했는지 주요 사례를 통해 만나볼까요?

 

 

모차르트부터 마룬5까지, U+tv로 즐기는 글로벌 콘서트

 

  

모차르트 미공개 곡 94 Seconds 월드 프리미어 국내 독점 공개

 

U+tv를 통해서는 다양한 장르의 세계적인 공연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해에는 U+tv와 U+모바일tv를 통해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열린 모차르트 주간’ 공연 콘텐츠도 국내 독점으로 선보였는데요, 특히 모차르트가 어린시절 작곡한 미공개 곡, ‘Allegro in K K 626b/16(알레그로 D장조)’가 이번 공연을 통해 전 세계 초연되었다고 합니다. 한국이 낳은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연주자로 나서 더욱 의미있는 공연이었죠.

 

LG유플러스는 알레그로 D장조 초연 외에도 모차르트 주간’ 공연에서 진행된 공연 9편을 U+tv와 U+tv모바일 다큐/교양 메뉴를 통해 무료로 제공했습니다. 고객들에게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양질의 볼거리를 제공하고, 예술계와는 새로운 형태의 상생을 도모하며 호평을 받았습니다.

 

 

2021 MAROON5 온라인 콘서트

 

국내에서 가장 사랑받는 글로벌 아티스트 중 하나인 미국의 팝 밴드 마룬5. 세계적인 팬덤을 보유한 이들 역시 2021년에는 오프라인 월드투어 대신 온라인 콘서트로 팬들과 함께했는데요. 한국 팬들과는 U+tv 및 U+모바일tv의 국내 독점 중계를 통해 만날 수 있었습니다.

 

특성상 일반 집회로 분류되는 팝 콘서트는 뮤지컬, 연극 등의 공연보다도 더욱 개최가 어려운 데다, 해외 가수의 내한 공연은 사실상 불가능에 가까운 시국인 만큼 팬과 아티스트 모두의 갈증을 충족시켜 줄 반가운 소식이었습니다.

 

세계적인 뮤직비디오 감독 소피 뮬러가 연출을 맡은 해당 공연은 U+tv의 안정적인 송출 속도 및 화질과 더불어 유플러스의 추가적인 오디오 리마스터링 기술에 힘입어 오프라인 못지않은 현장감 및 음질로 팬들과 만났습니다.

 

 

비대면 문화생활의 완성, U+스테이지

 

 

2021 자라섬 페스티벌 실시간 중계

 

아, 페스티벌 가고 싶다.” 지난 2년간 우리 모두의 일상에 수많은 변화가 있었지만, 페스티벌 팬들에게는 특히 힘든 시기가 아닐 수 없었습니다. 이런 아쉬움을 달래고자 2021년 11월에는 제 18회 자라섬 국제 재즈 페스티벌 실시간 중계 및 다시보기 서비스를 제공하기도 했습니다. 이날치, 선우정아, 바다, 나윤선 등 국내외 최정상 뮤지션들이 참여한 이번 페스티벌은 현장 관람 인원 제한으로 인해 공연을 직접 관람할 수 없는 팬들도 뛰어난 화질과 음질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U+스테이지를 통해 실시간 중계되었습니다.

 

 

여기서 잠깐, U+스테이지란?

 

2021년 6월 런칭한 ‘U+스테이지’는 TV와 모바일로 예술·공연 콘텐츠를 한데 모아 제공하는 카테고리 브랜드로, 현재 약 400편의 콘텐츠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기존 공연 무대를 단순히 TV로 옮겨 송출하는 것을 넘어 기획 단계에서부터 공연장 및 아티스트와 직접 협업하는 문화·예술 공동 프로젝트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국내 문화·예술의 중심지인 대학로의 인기 공연을 모아 영상으로 제공하는 ‘대학로 Live’는 2020년 이용고객 25만 명을 돌파하며 2021년에 시즌2를 선보일 정도로 큰 호응을 얻기도 했죠.

 

 

<앨리스 달튼 브라운, 빛이 머무는 자리> 디지털 전시

 

U+스테이지는 단순히 기존 콘텐츠를 TV로 옮기는 서비스가 아니라고 말씀드렸는데요. 다양한 문화예술 장르를 처음 접하는 고객도 쉽고 편안하게 작품을 즐길 수 있도록 분야별 전문가 및 아티스트의 해설과 함께 소개하는 콘텐츠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지난 9월에는 마이아트뮤지엄에서 열린 <앨리스 달튼 브라운, 빛이 머무는 자리> 전시를 가수 옥상달빛, 도슨트 정우철과 함께 디지털 미술전시 영상으로 선보였습니다. 공연을 넘어 전시로 콘텐츠 제공 영역을 확장한 것은 물론, 현장에서 느끼는 감동을 극대화해 재현하는 비대면 최적화 콘텐츠 기획 역량을 입증하기도 했습니다.

 

 

K-POP 덕후 필수 앱, U+아이돌Live & U+VR

 

자료제공 = 소셜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썸트렌드 분석 결과

 

소셜 커뮤니티에 ‘LG유플러스’를 검색하면 어떤 연관 키워드들이 함께 언급되고 있을까요? 익숙한 K-POP 아티스트들의 이름이 적지 않게 언급된 것을 볼 수 있는데요, 바로 유플러스에서 K-POP 팬들을 위한 다채로운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EXO 온라인 전시관, XR Gallery

 

지난 6월, U+VR앱을 통해 엑소의 온라인 전시관 XR Gallery가 공개되었습니다. 6개의 테마관으로 이루어진 가상 전시공간에서 엑소 멤버들의 미공개 사진, 영상, 음성, 손글씨 등을 만나볼 수 있는 ‘덕심 저격’ 기획으로 3일 만에 20만 명이 접속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U+VR에서는 단순 VR 영상 시청을 넘어, 각 콘텐츠에 따라 맞춤으로 구성된 가상 공간 놀이터에서 자유롭게 이동 및 상호작용할 수 있습니다. 이번 전시 역시 가상현실 속에서 원하는 공간으로 움직일 수 있는 메타버스 개념을 접목해 실제로 가상의 로비와 전시관을 오가며 전시를 관람하는 듯한 경험을 선사했습니다. 이처럼 유플러스에서는 공연·팬미팅 외에도 비대면으로 아티스트와 만날 수 있는 실감형 콘텐츠 영역 확대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SM TOWN XR live

 

한편 U+아이돌Live 에서는 NCT Dream과 NCT127, 그리고 Aespa가 함께한 언택트 콘서트의 공동 제작 및 라이브 송출을 진행하였습니다. 지난 10월, 11월 진행된 해당 콘서트에서 가장 주목받은 무대는 가상 현실 속에서 펼쳐진 XR 무대로 이번 스페셜 이벤트는 모두 생중계 입장객 수 제약 없이 관람 가능해 기존의 콘서트와는 다른, 새로운 공연 플랫폼의 시작을 알렸습니다.
(*단, 구매 티켓으로는 1개의 기기에서만 동시 접속 가능)

 

 

지금까지 소개해드린 공연·콘텐츠 외에도 AOMG와의 협업으로 개최한 비대면 AOMG 레이블 온라인 콘서트,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뮤지컬 <명성황후> 25주년 기념 공연 U+tv 생중계 등 지난 한 해 동안 그 어느 때보다 다채로운 문화예술 콘텐츠를 LG U+의 플랫폼을 통해 만나볼 수 있었는데요. 2022년에는 또 어떤 놀라운 콘텐츠를 선보일지,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일상의 즐거운 변화를 만들겠다는 포부답게,

말 그대로 변해버린 일상 속에서도 즐거움을 누릴 수 있도록

끊임없이 새로운 영역을 탐험하는 LG U+!

 

앞으로도 예술계와의 폭넓은 협력과 상생을 통해

고객들에게는 양질의 문화 콘텐츠를, 아티스트들에게는 새롭게 꿈을 펼칠 플랫폼을 제공하며

언택트 문화생활의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어갈 LG U+의 모습을 기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

 

 

 

LG U+의 채용 소식과 최신 뉴스를 받고 싶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