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임장혁 기업기반사업그룹장(오른쪽)과 패스트파이브 김대일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 기업 솔루션 시장 확대 위해 업무협약 체결…U+기업 솔루션 할인 제공

■ 스타트업·중소기업, 저렴한 비용으로 다양한 솔루션 활용기업 운영 효율성 향상

■ 패스트파이브와 지속적인 협력으로 기업 성공 지원…”기업 솔루션 시장 공략 확대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www.uplus.co.kr)가 기업 전용 솔루션 시장을 확대하기 위해 공유 오피스 사업자인 패스트파이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패스트파이브는 전국 36개 지점을 보유한 국내 공유오피스 업계 1위 기업으로, 누적 이용 고객사는 13000여개에 이른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LG유플러스의 인터넷 전화를 비롯한 통신 상품과 웹팩스·웍스·근무시간관리 등 기업 전용 솔루션을 패스트파이브 입주 기업에 할인 제공하고,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기로 뜻을 모았다.

 

최근 공유 오피스에는 스타트업부터 50~300인 규모의 중소기업, 대기업의 입주가 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사업을 시작하거나 확장 단계에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에 필수적인 각종 기업용 솔루션을 제공해 고객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패스트파이브는 LG유플러스를 비롯한 IT 기업과 파트너십을 통해 다양한 기업용 솔루션을 할인해 제공, 입주 기업의 만족도를 높이고 공유 오피스 분야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다. 패스트파이브에 입주한 기업은 저렴한 비용으로 LG유플러스의 솔루션을 이용함으로써,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LG유플러스의 통신 상품과 기업전용 솔루션은 패스트파이브의 입주 기업이 이용할 수 있는 제휴 혜택 소개 사이트인 베네핏 페이지(benefits.fastfive.co.kr)를 통해서도 소개된다. 입주 기업은 베네핏 페이지를 통해 다양한 솔루션에 대한 내용 및 할인 등 정보를 확인하고, 원하는 상품에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다.

 

향후 양사는 안정적인 통신 환경 및 솔루션 제공을 통해 입주 기업의 성공을 지원할 방침이다. LG유플러스는 신규 기업 솔루션을 패스트파이브가 최근 출시한 전문 IT 컨설팅 서비스 파이브클라우드를 통해 제공하는 등 다양한 분야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패스트파이브 김대일 대표는 ”LG유플러스와의 협업으로 입주 기업에게 다양한 솔루션을 할인된 가격에 제공할 수 있게 됐다향후 입주 기업이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LG유플러스와 협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임장혁 기업기반사업그룹장은 사업자가 모이는 주요 길목인 공유 오피스와 제휴를 통해 기업 솔루션 시장을 공략할 것이라며향후 지속적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U+추천 포스팅 더 보기]

디즈니+도 역시 유플러스, IPTV독점으로 크고 즐겁게! 이벤트 참여하고 선물받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