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즈니 캐릭터 기반의 프리미엄 영어교육 콘텐츠 272, 전용 보드판 등 제공

■ 주제별 애니메이션으로 놀이교육 효과↑  글로벌 OTT ‘디즈니+’ 연계 시 아이들 흥미도↑

 

 

LG유플러스와 디즈니플러스의 IPTV 독점 제휴 시너지가 한층 강화된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www.uplus.co.kr)IPTV 최초의 영유아 전용 플랫폼 ‘U+아이들나라에서 디즈니의 프리미엄 영어교육 콘텐츠 디즈니 러닝을 선보인다고 14() 밝혔다. 고객들은 270여편의 콘텐츠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다.

 

디즈니 러닝은 겨울왕국, 토이스토리, 미키마우스 등 디즈니의 인기 캐릭터를 바탕으로 제작된 영어 교육 콘텐츠다. 272편의 영상으로 구성된 VOD 서비스 ▲U+아이들나라 전용 리모컨 유삐펜으로 디즈니 캐릭터를 터치하면 관련 VOD가 재생되는 전용 보드판등으로 구성된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매분기 업데이트되는 다양한 VOD 콘텐츠다. ▲디즈니 애니메이션을 도서 영상으로 구현한 도서 영상’, ▲주제에 맞춰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상을 보면서 영어 노래를 함께 부를 수 있는 노래 영상’(`221월 출시), ▲기초 영어 및 개념(색깔, 도형, 숫자)을 디즈니 영상과 함께 쉽고 재미있게 배우는 교육 영상등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아이에게 즐겁게 학습할 수 있는 이른바 놀이 교육을 시켜줄 수 있게 된다. 특히 글로벌 OTT ‘디즈니+’를 함께 이용하는 고객들은 동일한 디즈니 캐릭터가 나오는 콘텐츠와 교육 영상을 연계시켜 아이들의 관심도를 높일 수도 있다.

 

 

 

문현일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사업담당 “’디즈니 러닝은 전세계 아이들에게 가장 인기있는 디즈니 캐릭터와 함께 영어공부를 재미있게 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앞으로도 아이들이 즐겁게 학습할 수 있는 다채로운 콘텐츠를 서비스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즈니 러닝U+tv 및 모바일을 통한 U+아이들나라에서 무상으로 이용 가능하다. 고객들은 홈 메뉴에서 영어유치원으로 들어가면 디즈니 러닝관에서 해당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올해 10U+아이들나라에서 독서 육아법으로 유명한 프리미엄 도서 브랜드키즈 스콜레(Kids’ Schole)’ 콘텐츠를 독점 출시해 업계의 이목을 끌었다. 키즈 스콜레는 학부모들 사이에서상위 1% 독서법으로 호응을 얻고 있는 도서 전집 콘텐츠다. 지난 2017년 출시 이후 영유아 교육 브랜드 시장에서 가장 가파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U+추천 포스팅 더 보기]

시각장애인 부모를 위한 디지털 도서정보 캠페인,<내책소>! 따뜻한 목소리로 일상을 바꿔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