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50 ThinQ는 단순하게 보면 별도의 화면이 하나 추가된 것이지만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이 다양해 듀얼 스크린의 의미가 굉장히 크게 느껴졌습니다. 저도 실제로 V50을 사용한 후, V50이 전혀 다르게 보일 정도로 사용 후에는 이전의 기대치를 크게 뛰어넘었습니다.

 

3개의 화각에 대한 결과물을 미리 보면서 촬영할 수 있습니다.


V50의 듀얼 스크린을 사용해보면서 확실히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U+5G로 사용해야겠다는 생각이 내내 머릿속에 맴돌았는데요. 듀얼 스크린 활용 사례를 자세히 살펴보면서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실생활에서는 이런 기능들이 유용합니다!


가장 기본적인 활용 사례인데요. 기존 스마트폰으로 은행 앱을 사용하면서 계좌번호를 보려면 꼭 앱과 앱을 이동하거나 뭔가 다른 곳에 메모를 해두어야 했죠.

 


하지만 듀얼 스크린을 이용하면 하나의 화면에 계좌 정보를 띄워놓는 동시에 다른 화면에서 은행 앱을 실행하여 바로 송금을 하면 됩니다. 이외에도 보조 스크린에 실행할 수 있는 앱에 제한이 없기 때문에 활용 방법은 100% 유저의 자율에 따라 달라지게 되죠.

 


인스턴트 캡처는 생각보다 상당히 편했는데요. 왼쪽에서 보고 있는 화면을 버튼 한 번으로 캡처하고 첨부까지 가능해 세상 편하더군요. 보통은 캡처하고 갤러리로 이동해서 공유할 앱 선택까지 해야 하는데, 이런 번거로움이 아예 사라졌습니다. 인스턴트 캡처는 메시지나 카카오톡에서만 동작하는 것도 아닙니다. 예를 들어 메일 앱을 열어 내용을 작성하고 스크린샷을 첨부하는 경우에도 버튼 한 번으로 캡처 파일이 그대로 첨부되어 버립니다. 굉장히 편하죠!

 

메모장이 바로 실행되도록 설정하면 편하더군요!


V50을 주머니에서 꺼내서 화면 잠금을 해제할 때마다 보조 스크린에서 알아서 앱을 실행하도록 설정할 수도 있습니다. '듀얼 스크린 앱 설정'을 통해서 자주 사용하는 앱을 미리 세팅해두면 참 편리한데요. 개인적으로는 얼마 전까지 업무용 메신저가 자동 실행되도록 설정해두었다가 최근 며칠 전부터는 캘린더 앱을 지정해두었습니다. 

 


핸드폰을 열 때마다 알아서 캘린더가 실행되기 때문에 업무 일정, 가족 일정, 개인적인 스케줄 등을 지속적으로 리마인드 할 수 있게 되더군요. 하나의 디스플레이를 쓸 때는 홈 화면에 캘린더 위젯이 바로 보이도록 했었는데, 그것과는 다른 차원의 편리함이 있는 것 같습니다. 


 U+5G가 선사하는 6대 즐거움


5G 시대가 도래한 만큼, 빠르고 지연 없는 네트워크를 활용한 전혀 다른 새로운 경험 또한 매우 즐겁습니다.

 


가장 기본적으로는 VR, AR 등의 증강현실을 떠올리게 되는데요. 추가로 U+만의 독보적인 서비스가 정말 돋보였습니다. 

 


스마트폰 하드유저거나 게임, 영상 등의 미디어 콘텐츠 소비량이 많은 유저라면 최고의 멀티태스킹이 가능한 스마트폰이 바로 V50인데요. 여기에 추가로 '스포츠 마니아'라면 절대로 간과해서는 안 될 부분이 있습니다.


우선 U+ 골프의 경우 실시간으로 중계되는 경기 상황을 메인 화면에서 시원스럽게 볼 수 있고 동시에 보조 화면에서 각 선수별 스윙 장면을 보거나 입체 중계를 시청하는 등 다각도에서 바라볼 수 있기 때문에 마치 경기를 현장에서 관전하는 듯한 느낌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5G 네트워크망을 활용하여 선수의 스윙 장면을 확대하거나 축소하고 혹은 시점을 다양하게 돌려가면서 볼 수 있는데요. 그뿐만 아니라 보조 화면에서는 코스 입체 중계를 동시에 보거나 다른 영상 목록을 훑어볼 수도 있습니다. 

 


야구도 그냥 지나칠 수 없습니다. 최근에 V50을 쓰면서 5G 프로야구를 동시에 지인과 함께 보는 상황이 생기기도 했었는데요. 타사에서는 그저 단순히 실시간 중계와 함께 듀얼  스크린으로 각 구장별 현황에 대해서만 볼 수 있더라고요. 

 

타사(왼쪽)의 경우 구장별 현황만 볼 수 있었습니다.


반면 제가 가진 U+프로야구의 경우 실시간 중계와 함께 듀얼 스크린을 통해서 경기장 줌인, 홈 밀착 영상, 포지션별 영상 등 다채롭게 원하는 대로 시청할 수 있었습니다.

 


비록 몸은 업무 때문에 사무실 자리에 앉아 있었지만, LG V50 ThinQ 덕분에 편하고 다양한 방법으로 평소 응원하던 LG 트윈스의 경기를 자유롭게 시청할 수 있었습니다. 


 

스플릿 모드는 사실 통신사와 관계없이 V50 단말기와 프로야구 앱이 지원하는 기능이지만, 분명한 점은 실시간 중계를 보면서 동시에 내가 원하는 포지션별 영상과 경기장 줌인, 홈 밀착 영상 등은 오직 U+5G 요금제를 써야만 가능해지죠. 

 


또한 아이돌을 좋아하는 분들도 U+에서는 타사와는 다른 차별성을 분명하게 느껴볼 수 있을 겁니다. 



게임 또한 빼놓을 수 없죠!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많은 사람들이 가장 많이 즐기는 콘텐츠 중 한 가지가 바로 모바일 게임인데요. 그간의 타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모바일 게임은 하나의 디스플레이 안에서 플레이 진행과 컨트롤까지 다 해결해야 했기에 분명히 제한적일 수밖에 없었습니다. 하지만 LG V50 ThinQ는 디스플레이가 두 개인 듀얼 스크린으로 게임에서도 높은 활용도를 보였습니다.

 

브롤스타즈


LG V50 ThinQ는 스크린이 하나 더 추가된 만큼 게임이 플레이되고 있는 메인 화면을 더 이상 손으로 가릴 필요가 없게 됐죠.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리니지2 레볼루션, 모두의 마블, 메이플스토리M, 포트리스M' 총 5개의 인기 모바일 게임은 개통일로부터 3개월간 무료 데이터가 지원되어 데이터 차감 없이 마음껏 즐길 수 있습니다. 물론 U+5G인 경우에만 해당됩니다. (4월 5일부터 7월 5일까지 5G 스마트폰 개통 시 무료 데이터 지원)



저는 무엇보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그리고 자투리 시간이 남을 때마다 신나게 즐겼었던 ‘프렌즈레이싱’이 가장 인상적인데요. 평상시에 즐겨 플레이했던 게임이라서 그런지 처음에는 듀얼 스크린을 통한 패드 사용이 살짝 어색하게 느껴지기도 했는데요. 불과 하루 이틀이 지나니 오히려 단일 디스플레이로 플레이하는 게 상당히 불편하게 느껴지더군요.

 

V50 프렌즈레이싱!


더욱 기대가 되는 점은, 처음 출시된 서비스가 이 정도로 다채로우니 향후에는 더 많은 게임을 지원하게 될 것이라는 거죠. 이제 어떤 게임이든 하나의 디스플레이로 즐기면 뭔가 어색하고 불편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지 않을까 합니다.



이렇듯 두 개의 화면은 생각 이상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고 굉장히 편리합니다. 생활 자체가 바뀐 느낌마저 들기도 하죠. 그리고 꼭 기억해야 할 점은 두 스크린을 쓰는 만큼 빠르고 안정적인 5G 네트워크를 마음껏 쓸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죠. 이처럼 타사와는 다른 차별성을 제공하는 곳이 바로 U+라는 점입니다 :)



LG V50 ThinQ 구매하러 가기



 [본 포스팅은 '세수하면이병헌'님이 작성한 것으로서 사전 허락 없이 무단 전재•퍼가기•인용을 금지합니다. '세수하면이병헌' 블로그 가기 : https://blog.naver.com/supapa1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