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11월 2주 차에 지원금이 변동된 단말기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지난 주에는 특이한 사항은 없었습니다. 삼성전자 단말기 3종에 대해서만 공시지원금 변동이 있었을 뿐이고 LG전자나 애플 사의 단말기는 변동이 없었습니다.


제조사

모델명

출고가

최대 공시지원

삼성

갤럭시 A7(2016)

528,000원

330,000원

갤럭시 S7

836,000원

330,000원

갤럭시 S7 64GB

880,000원

330,000원



그럼 주요 요금제 별로 3개 단말기에 대한 공시지원금과 선택약정할인 금액을 확인해보겠습니다.


데이터 일반 (32,890원)


(데이터 일반 요금제 이용 시 지원금)


준 프리미엄 급 모델인 갤럭시 A7(2016)의 지원금이 후한 편입니다. 3만원 초반 대 요금제에서도 기본 185,000원을 제공 받을 수 있고 추가 지원금까지 더하면 315,250원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는 20% 요금할인을 받는 것보다 많은 금액입니다.


삼성의 프리미엄 급 모델인 갤럭시 S7 시리즈는 158,000원의 지원금과 23,700원의 추가 지원금으로 총 181,700원을 받을 수 있으며, 갤럭시 A7(2016)과 마찬가지로 공시지원금이 더 유리합니다.



데이터 스페셜 A (65,890원)


(데이터 스페셜 A 요금제 이용 시 지원금)


데이터 스페셜 A는 기존 데이터 59.9 요금제의 새로운 이름으로 데이터와 음성, 문자메시지를 무한대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 A7(2016)에 대한 기본 지원금은 292,000원이고 추가 지원금은 43,800원으로 총 335,800원을 받을 수 있으며, 이를 적용하면 구매가는 192,200원이 됩니다.


갤럭시S7 시리즈 역시 갤럭시 A7(2016)과 동일한 공시지원금을 받을 수 있어 32GB 버전은 50만원, 64GB 버전은 544,200원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 요금제에서도 선택약정할인보다 공시지원금이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데이터 스페셜 D (110,000원)


(데이터 스페셜 D 요금제 이용 시 지원금)


데이터 스페셜 D 요금제를 이용하면 공시지원금 상향 제한선인 33만원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여기에 추가 지원금 15%를 더하면 총 379,500원의 지원금을 받아 갤럭시 A7(2016)은 148,500원에 구매 가능합니다.


갤럭시 S7 시리즈 역시 각각 40만원 대 중반과 50만원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선택약정할인을 선택하면 24개월 동안 총 528,000원의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으므로 데이터 스페셜 D 요금제를 선택했다면 공시지원금보다는 선택약정할인이 더 유리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