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가 삼성전자의 최신 스마트폰인 '갤럭시 노트5', '갤럭시S6 엣지+'를 직접 보고 만질 수 있는 체험 매장을 17일부터 운영합니다.


LG유플러스는 서울·수도권 뿐만 아니라 전국 모든 고객이 갤럭시 노트5와 갤럭시S6 엣지+를 가장 빨리 만나볼 수 있도록 강남역직영점을 시작으로 전국 300여 개 사전 전시 매장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이에 따라 서울 강남역직영점, 종로직영점, 부산 광복직영점, 광주 충장로직영점, 대구 범어직영점, 대전 시청직영점 등을 비롯해 전국에 위치한 LG유플러스 매장에서 갤럭시 노트5와 갤럭시S6 엣지+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LG유플러스는 갤럭시 노트5와 갤럭시S6 엣지+ 신규 출시를 기념하여, 오는 25일까지 신규로 가입하는 모든 고객에게 세상의 모든 비디오를 한 곳에서 감상할 수 있는 세계 최초 'LTE비디오포털' 서비스에서 사용할 수 있는 2만원 상당의 포인트를 함께 제공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