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hop


LG유플러스의 온라인 직영몰인 U+Shop이 지난해 10월 홈페이지를 리뉴얼한 뒤 일 평균 방문자 수가 25,000명에서 100,000여 명(3월 현재)으로 4배 가량 증가했습니다.


이와 같이 방문자수가 급증한 배경에는 U+Shop 전용 요금제 출시로 실질적인 고객 혜택을 제공하는 한편 홈페이지 리뉴얼을 통해 사용편의성 등도 대폭 개선했기 때문이라고 자체 분석 결과를 내놨습니다.


앞서 LG유플러스는 단말기유통구조개선법이 시행됨에 따라 온라인샵이 활성화될 것으로 내다보고, 공식 온라인몰 U+Shop의 UI를 대폭 개선해 지난해 10월부터 'U+Shop Direct'로 새롭게 리뉴얼했습니다.


우선 복잡했던 종전의 나열식 메뉴로 구성된 메인 페이지 메뉴를 보기 쉽게 간소화했습니다. 스마트폰 추천 등 주요 기능과 이벤트 중심으로 화면을 구성하는 한편, 요금제별 단말 지원금을 비교해 모델별 판매가격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했습니다.


또한 유무선 결합상품에 가입하는 고객이 모바일 요금제에 따라 매월 최대 19,000원의 통신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는 '한방에yo Direct'를 출시한 데 이어, 모바일 상품을 신규가입 또는 기기변경할 때 추가로 최대 10%의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는 '모바일 Direct'도 선보였습니다.


예를 들어 모바일 Direct를 통해 기본료 8만원 요금제에 가입하면 매월 10%씩 추가 할인 받아 실제로는 55,800원만 납부하면 됩니다. 모바일 Direct는 작년 11월 초 출시 때와 비교해 3월 현재 가입자 증가율이 300%에 달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LG유플러스 박영재 온라인/홈쇼핑영업팀장은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U+Shop 혜택을 꾸준히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최근 '지원금에 상응하는 요금할인'이 시행됨에 따라 U+Shop의 방문자 수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이용자가 단말기 지원금 대신 요금할인을 쉽게 받을 수 있도록 이동통신사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또는 대표전화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절차를 간소화한 바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토토로 2015.07.01 0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홈페이지에 번호이동과 기기변경만 선택 가능한 것으로 되어 있는데, 신규가입은 안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