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스마트폰을 사용할 때 외부에서 간편하게 충전할 수 있는 휴대용 보조배터리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특히 배터리 교체가 불가능한 일체형 제품들 (아이폰, 화웨이 X3 등)은 여분의 배터리로 바꿀 수 없어 보조배터리가 필수라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다양한 가격에 판매되고 있는 이 휴대용 보조배터리를 구입할 때 잘 알아봐야 합니다. 가격만 보고 덜컥 구입했다 낭패를 당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어떤 부분들을 살펴봐야 하는지 알려드릴게요.


그 전에 휴대폰 충전에 대한 정보는 아래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으니 이것도 참고하시면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보조배터리를 구입할 때 유심히 봐야할 부분은 용량입니다. 보조배터리도 충전방식의 배터리이기 때문에 저장할 수 있는 전력량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당연히 저장할 수 있는 전력량이 많으면 그만큼 많은 횟수의 충전을 할 수 있답니다. 그래서 오늘은 휴대용 보조배터리 용량 계산 방법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 '샤오미'의 보조배터리를 예로 들어보겠습니다.


'Mi Power Bank'라 불리는 이 제품은 10,400mAh 용량을 갖고 있습니다. 가격도 저렴해서 국내에서 정식으로 판매하고 있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해외 구매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사고 있습니다. 정품과 가품 여부를 떠나 저장 용량 대비 가격 때문에 사랑 받고 있는 제품입니다.




(사진 출처 : 샤오미 홈페이지)



(사진 출처 : 샤오미 홈페이지)


바로 이 제품입니다. 인쇄가 원래 흐릿해서 잘 안 보일 수 있겠지만, 두 번째 사진을 보면 10,400mAh라고 표기되어 있고 오른쪽에는 출력 DC 5.1V / 2.1A에 정격용량은 3.6V / 10,400mAh (37.44Wh)라는 것도 볼 수 있습니다.


이 부분이 보조배터리 스펙 중 가장 중요한 부분입니다. 출력 전압이 5.1V에 2.1A인 부분을 보면, 이 제품은 핸드폰 충전기보다 더 높은 전압을 이용해 충전을 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보통은 5V를 사용하고 전류도 2A이기 때문입니다. 요약하면, 샤오미 보조배터리는 충전 속도가 정품 충전 케이블을 사용하는 것보다 약간 더 빠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다음은 용량입니다. 'Mi Power Bank'는 3,000mAh 용량의 G3 Cat.6 배터리를 몇 번이나 충전할 수 있을까요?


10,400mAh / 3,000mAh = 3.46회라는 공식대로 3회 이상 완충할 수 있을까요?그렇지 않습니다. 실제 충전에 필요한 용량은 '전력량'을 계산해서 산출해야 합니다. 샤오미 Mi Power Bank 전력량은 다음과 같습니다.


10,400mAh * 3.6V = 37.44Wh


 그리고 여기에서 나온 전력량(37.44Wh)를 출력 전압으로 나눠주면 실제 사용 가능한 전류량이 나옵니다.


37.44Wh / 5.1V = 7,341mAh


샤오미 제품이 5.1V 출력이라 이렇게 계산을 한 것이고 보통은 5V를 사용하니 제품 스펙에 맞게 계산하시면 됩니다. 그렇다고 7,341mAh 전부를 핸드폰 충전에 쓸 수 있는 것은 아닌데요. 3.6V에서 5.1V로 전압을 올리면서 발생하는 에너지 손실을 계산해야 합니다. 보통은 이 효율을 80% 정도로 보고 있는데, 샤오미 홈페이지에서는 이 제품의 변환 효율을 93%라고 써 놨으니 이대로 계산을 해보겠습니다.


샤오미 Mi Power Bank 사용 가능 전류량 = 7,341 * 0.93 = 6,827.72mAh


약 6,828mAh가 실제 핸드폰 충전에 사용하는 전류량입니다. 이것을 기반으로 3,000mAh 배터리를 충전한다면 약 2.27회 완전 충전이 가능한 것입니다.


아이폰5S(1,540mAh)이라면 약 4.43회 충전이 가능한데, 샤오미 홈페이지에서 밝힌 4.5회에 근사치입니다.



그리고 전압이 바뀌면서 발생하는 에너지 손실에 대해 말씀 드렸는데요. 이것은 제조사마다 전부 다릅니다. 품질이 좋은 제품은 80~90%까지 되지만, 그렇지 못한 제품은 70% 정도가 되는 것도 있습니다. 그래서 똑같은 10,400mAh라도 충전 횟수가 달라질 수 있다는 것 명심해야 합니다.


이렇게 복잡한 계산식식으로 보조배터리 용량 계산을 했는데요. 간단하게 계산하려면 전류량(mAh) * 0.7로 계산하시면 됩니다. 정확하지는 않지만, 어느 정도의 근사치 값은 얻을 수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휴대용 보조배터리 용량 계산법이었는데요. 이제는 겉에 써 있는 숫자 하나만 보고 충전 횟수를 짐작하는 실수는 하지 않으리라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휴대용 보조배터리도 엄연한 전기용품입니다. 전압과 전류량이 낮아 인체에 해를 끼치는 일은 거의 없겠지만, 휴대폰에는 치명적인 일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보호회로가 내장된 제품을 선택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사진 출처 : LG전자 홈페이지)


가급적이면 최대한 많은 보호회로가 내장되어 있는 제품을 선택하시기 바랍니다. 자칫 잘못하면 휴대폰 배터리 수명 단축은 물론이고 최악의 경우 충전 중 폭발하는 일도 생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상 유플러스 공식블로그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다 2015.04.22 19: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못된 계산법이네요. 외국에서도 종종 저렇게 잘못된 계산법이 등장하곤 한데... mAh는 전압에 따라 이리저리 변하는 것이 아닙니다. mAh는 그냥 배터리의 능력을 의미하는 단위이고... 보조 배터리나 폰의 배터리나 모두 같은 표기를 하고 있는데... 중간에 V가 오르락 내리락 했다고 뭔가 이상한 변환식이 끼어드는 것 아닙니다. 배터리 효율이 떨어지는 이유는 순전히 이리저리 충방전 회로 거치는 과정에서 에너지 손실이 발생해서이며, 제시하신 엉터리 계산식이 얼추 맞아 보이는 이유는 정말 우연히 그 수치에 근접한 에너지 손실이 발생해서 그럴 듯 해 보이는 결과가 나온 것 뿐입니다.

  2. 지나가다가 2016.07.25 1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mAh는 전압에 따라 이리저리 변하는 값인데요?
    일단 가서 검색창에 W=VI 부터 검색해보시길 바랍니다.

  3. 지나가다가다 2017.03.22 0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Ah는 전압에 따라 이리저리 변하는 값이 맞습니다.
    2.Wh는 전압에 따라 이리저리 변하는 값이 아닙니다.
    3.용량은 Wh가 결정합니다.

    따라서 안 맞는 소리는 맞습니다.

  4. 지나가다가다 2017.03.22 0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Ah는 전압에 따라 이리저리 변하는 값이 맞습니다.
    2.Wh는 전압에 따라 이리저리 변하는 값이 아닙니다.
    3.용량은 Wh가 결정합니다.

    따라서 안 맞는 소리는 맞습니다.

  5. 지나가다가다 2017.03.22 03: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 더 정확히 이야기하자면..

    P = V*I에 의해 10,400mAh * 3.6V 와 7,341mAh * 5.1V는 같은 용량입니다. 실제 용량은 Ah가 아니라 Wh가 결정하기 때문입니다. 이런 논리대로라면 9V 고속충전기는 효율이 여기서 또 반토막이 나버리는데, 실제로는 좀 떨어지는 경우는 있어도 반토막이 나는 일은 없습니다.

    U+도 그렇고 심지어 보조배터리 유통업체도 비슷한 소리를 하고 다니는데 마케팅 부서에 공돌이가 없어서 그런 겁니다..

    • BlogIcon Uplus 공식 블로그 2017.03.22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지나가다가다님
      LG유플러스 공식블로그입니다.

      첨부해 주신 소중한 지식과 의견 감사드립니다.

      혹시라도 다음에 비슷한 포스트를 작성할 때 참고하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6. ??? 2017.07.29 1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ㄴ결국 같은 얘기 아닌가? 뭐가 틀렸다는 거지?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