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는 20일부터 30일까지, 11일간 펼쳐지는 KBO 시범경기 실시간 송출

■ 통신사 관계없이 모바일 앱(App.)으로 누구나 … IPTV ‘U+tv’로도 가능해

■ 시청자 대상 경품 증정 이벤트  매일 시범경기 시청하면 자동으로 응모

 

LG유플러스 모델들이 U+프로야구 앱(App.)을 이용하는 모습.

 

LG유플러스(www.uplus.co.kr)는 오는 20()부터 시작하는 KBO리그 시범경기를 자사의 야구 서비스 플랫폼 ‘U+프로야구에서 중계한다고 밝혔다. 고객들은 모바일과 TV를 통해 무관중으로 치러지는 시범경기를 보다 실감나게 볼 수 있게 된다.

 

U+프로야구는 모바일 앱(App.) IPTV 서비스 ‘U+tv’를 통해 KBO 실시간 중계, 각 구단의 경기 일정, 주요 선수 정보, 인기 하이라이트 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야구 플랫폼 서비스다. ▲KBO 경기 5개 실시간 동시 시청포지션별 영상주요장면 다시보기경기장 줌인홈 밀착영상 등과 더불어 '방구석 응원최적화 기능인 실시간 채팅을 즐길 수 있다.

 

U+프로야구에서는 오는 20()부터 30()까지 11일간 진행되는 2021 KBO 리그 시범경기를 생중계한다. 이번 시범경기는 각 구단마다 10경기씩 총 50경기로 진행된다. 20일 첫 일정은 KT-두산(잠실), LG-한화(대전), KIA-삼성(대구), 키움-롯데(사직), SSG-NC(창원)으로 시작한다.

 

시범경기 중계는 LG유플러스 이용자뿐만 아니라 타사 고객도 누구나 무료로 볼 수 있다. U+프로야구 앱은 가입 중인 통신사 관계없이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KBO 리그 시범경기 생중계를 맞이해 고객 대상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용자들은 시범경기 당일 생중계를 시청하면 자동으로 응모가 되고, 추첨을 통해 커피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엄주식 LG유플러스 야구서비스실장은 “2021 KBO 리그 개막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사전 행사격인 시범경기부터 실시간 중계를 하기로 했다특히 U+프로야구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 경기장 줌인, 홈 밀착영상, 실시간 채팅 등을 통해 고객들이 무관중 경기의 아쉬움을 달래고, 보다 실감나게 경기를 즐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U+프로야구는 지난해 서비스 개편을 통해 팀 응원에 최적화된 직관적 사용자 환경을 선보였다. 라이브 채팅기능을 추가해 팬들이 선수 플레이와 경기 흐름에 대한 의견을 보다 손쉽게 교환하고 응원하며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