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XR/XS 시리즈가 지난 11월 2일부터 공식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약 100만원~200만원이라는 고가에도 불구하고 그 인기는 식을 줄 모르고 있습니다. 가격만큼이나 매력적인 제품이라 생각이 되는데요.


하지만 분실과 파손에 대한 걱정도 그만큼 늘어만 갑니다. 스마트폰 이용 시 수리 빈도가 가장 높은 액정 부분도 제품에 따라 25~41만원이고 그 외 파손에 대해서는 이보다 더 많은 비용이 들어갑니다.



오늘은 아이폰XR/XS 시리즈의 보험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어떤 보험들이 있고 유플러스에서 제공하는 아이폰만의 특별한 보험은 어떤 것이 있는지 알려드리겠습니다.


애플케어/애플케어플러스


 


애플케어나 애플케어플러스는 애플에서 시행하는 무상 보증 기간 연장 프로그램입니다. 그 성격이 보험과 비슷하지만 보험이라고 규정하기에는 애매합니다.


애플케어는 기존 1년 제한적 무상 보증 기간을 1년에서 2년으로 늘려주고 배터리 1회 교체를 서비스로 제공합니다. 여기에 부가적으로 기술지원도 2년 동안 받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무상 보증 범위가 제한적이라 소비자 과실에 의한 파손에 대해서는 보장 받을 수 없습니다.

 

<소비자 과실에 대한 파손도 책임져 주는 애플케어플러스>


이를 보완한 것이 애플케어플러스입니다. 2년 무상 보증을 받을 수 있고 소비자의 과실로 인한 파손에 대해서도 2년 동안 2회에 한 해 저렴한 비용으로 수리 또는 리퍼 제품으로의 교환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애플케어플러스는 국내에서 구입이 어려우며 미국 등 애플케어플러스를 시행하고 있는 국가의 애플 홈페이지에서 구매해야 하고 비용도 20만원이 넘습니다. 무엇보다 파손에 대한 지원만 있을 뿐 분실까지는 책임지지 않습니다.


애플케어나 애플케어플러스는 자급제용 아이폰을 구매한 사람에게는 선택의 여지가 없는 서비스입니다. 파손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보상 받을 수 있으나 분실에 대한 보장이 이루어지지 않는다는 것과 애플케어플러스는 국내 가입이 불가하고 해외에서 가입해야 한다는 점을 유의해야 합니다.


유플러스 아이폰 보험


유플러스에서 판매하는 아이폰XR/XS에 대한 보험이 사전 예약 시작일인 지난 10월 26일 추가되었습니다.

 

<유플러스 아이폰XS와 아이폰XS MAX 보험>


‘I폰분실/파손 보상 200’, ‘I폰분실파손/보상170’이 그것으로 이름에 맞게 최대 보장 한도는 각각 200만원과 170만원입니다. 월 보험료는 각각 8,800원과 7,800원이며 최대 30개월 동안 보장 받을 수 있습니다.


보상 기준에 따라서 보험도 분리되어 있습니다. 분실까지 모두 보장 받고 싶다면 ‘I폰분실/파손보상’을, 파손에 대한 수리만 하고 싶다면 ‘I폰파손보상’ 시리즈로 구매하면 됩니다. 보장 범위는 소비자 과실로 인한 파손/침수/분실(I폰분실/파손보상에 한함)이며 전 세계 어디에서 발생한 분실/파손에 대해서도 보상 받을 수 있습니다.


수리비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법?


유플러스의 I폰 분실/파손 보상은 최대 월 8,800원의 보험료를 내야 합니다. 24개월 동안 보험료를 납부한다면 20만원이 넘는 금액입니다. 물론 애플케어플러스를 구매한다 하더라도 이보다 많은 금액이 드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만 부담이 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유플러스에서는 이런 보험료 또는 수리비에 대한 부담을 낮출 수 있는 몇 가지 혜택을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88 프로모션 요금제



국내 최초 LTE 데이터 완전 무제한 요금제인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88’ 요금제에 보험료 지원 프로모션을 추가한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88 프로모션’ 요금제로 아이폰XS/XR을 구매해 보세요.


월 최대 8,800원까지의 보험료를 전액 지원 받을 수 있습니다. 아이폰XS MAX 512GB 모델이라면 ‘I폰 분실/파손 보상 200’ 보험 상품을 이용해야 하며 이때 보험료가 월 8,800원이니 정확히 맞아 떨어집니다.


이제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로 데이터 걱정 없이, 아이폰XS 분실/파손 걱정 없이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중고폰 가격 보장 프로그램_iPhoneXS/XR_24개월



아이폰 살 때 구매 부담을 낮추고 나중에 중고가를 보장 받을 수 있는 ‘중고폰 가격 보장 프로그램_iPhoneXS/XR’ 24개월 형을 이용한다면 액정 수리비의 최대 70%까지를 지원 받을 수 있습니다.


41만 5천원인 아이폰XS Max를 예로 든다면, 최대 29만 500원의 수리비를 지원 받고 고객 부담금은 12만 4,500원만 내면 됩니다.


<특별 분실/파손 케어 적용 예시>


만약 I폰분실/파손 보상 보험을 이용중이라면, 보험에서 먼저 65%의 보상을 받고 자기부담금인 35%에서 다시 70%의 수리비를 지원 받아 최종 자기부담금은 4만 3,570원 정도로 낮아지게 됩니다. 


멤버십 등급별 수리비 지원 – U+파손도움 서비스


유플러스 모바일 멤버십 고객이라면 누구나 받을 수 있는 혜택으로 수리비를 지원해주는 ‘U+파손도움 서비스’가 있습니다. 이 서비스는 가입 기간과 멤버십 등급에 따라 10,000원에서 최대 50,000원까지 파손 수리비를 멤버십 포인트로 지원 받을 수 있는 혜택입니다.

 

<멤버십 등급별 수리비 지원>


멤버십 등급별 파손 수리비 지원이 적용되는 구간은 최종 고객 부담금 부분입니다. 다시 말해 보험을 적용하고 자기부담금이 발생하는 부분에서 차감할 수 있어 때에 따라서는 자기부담금이 0원이 될 수 있습니다.


만약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88 프로모션 요금제와 중고폰 가격 보장 프로그램으로 구매한 아이폰 XS MAX 의 액정이 파손되었다면 자기 부담금 43,570원이 발생하지만, 가입 기간 2년 미만이라면 3만원의 수리비를 지원 받아 최종 부담금은 13,570원이 되며 2년 이상 5년 미만 가입자라면 3,570원만 부담하면 됩니다.


U+파손도움 서비스의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차감되는 수리비만큼의 멤버십 포인트가 필요합니다.



애플케어가 제조사의 무상 보증 기간을 늘린 개념이라면 유플러스 I폰 분실/파손 보상은 보증 범위나 혜택을 더 확대한 보험 개념입니다. 그리고 보험 서비스와 함께 보험료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무제한 요금제 프로모션과 액정 파손 수리비 지원 그리고 멤버십을 통한 추가 수리비 지원 혜택까지 제공되니 특별 분실/파손 케어가 제공되는 유플러스에서 아이폰XS 분실 파손 걱정도 해결하세요.


유플러스 아이폰 XS/XR 구매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