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가 전역 후 사회 첫발을 내딛는 청년들을 위해 취업 기회를 마련했습니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 www.uplus.co.kr)는 군전역간부 대상 영업전문인재 특별채용 모집을 이번 달 30일까지 진행한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이번 채용은 하사 이상으로 전역하는 군간부만 지원 가능하고 선발된 영업전문인재는 전국 LG유플러스 직영점의 FM(Floor Manager)로 근무하게 됩니다. FM은 통신 서비스의 컨설팅 및 판매, 고객응대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됩니다.


특별채용의 전형 절차는 9월 30일까지 서류접수를 진행하고, 10월 동안 ▲온라인 AI면접, ▲1Day 면접, ▲임원 면접, ▲채용 검진 등의 절차를 진행한다. 채용 관련 자세한 사항은 LG유플러스 채용 사이트(recruit.lguplus.com)의 ‘18년 군전역간부(하사이상) 대상 영업전문인재 특별채용’ 공고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특히 LG유플러스는 이번 전형의 모집 인원 제한을 두지 않고, 우수한 군전역간부 인재에 대해 전원 채용할 방침입니다. 또 군전역간부로 입사한 영업전문인재는 일반 전형과 달리 입사 후 1년 평가 ‘B’등급 이상이면 정규직 조기전환의 기회를 부여합니다. 이는 군에서의 경력을 기반으로 직영점에서 리더십, 책임감을 갖고 업무에 임해 우수한 성과를 달성하기 때문입니다.


앞서 군전역간부 영업전문인재로 16년에 입사해 부천남부직영점에서 근무중인 이재규점장은 “익숙했던 군에서 벗어나 사회로 도전을 결심했을 때는 정말 걱정이 많았다“며, “그러나 군생활에서 배운 책임감과 ‘할 수 있다’라는 자신감을 가지고 진정성 있게 고객을 대하니 성과가 바로 나타났습니다. 군에서의 소중한 경험을 기반으로 능력을 발휘할 수 있어 지금의 업무에 굉장히 만족하고 있다”고 근무 소감을 밝혔습니다.


아울러 LG유플러스는 입사한 영업전문인재들이 FM에서 나아가 직영점장 및 영업채널관리자, 지원팀장을 거쳐 영업담당(임원)까지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육성 프로그램을 지원합니다. 만약 개인이 창업을 희망하는 경우에는 회사에서 대리점 창업관련 비용을 지원해 조기에 정착할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LG유플러스는 향후에도 국방전직교육원과 협의해 채용설명회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채용규모를 지속 확대하는 등 군전역간부를 적극 채용한다는 방침입니다. 


LG유플러스 정철 PS인사/지원담당은 “군전역간부로 입사해 우수한 성과를 내는 영업인재가 많아 이번 채용을 진행하게 됐다”며, “전역 후 사회생활을 고민하고 있다면 통신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LG유플러스와 함께 꿈을 이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결혼, 출산, 육아 등의 사유로 경력 단절된 여성을 위해 하루 4시간 또는 6시간 선택 근무 가능한 ‘시간선택제’ 영업전문인재 특별채용을 지난1월과 6월에 진행하며, 여성들에게 가사일을 하면서도 본인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