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4월 2주 유플러스 공시지원금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금주에는 총 4종의 단말기에 대한 공시지원금 변동이 있었습니다. 특히 갤럭시 S8 시리즈 3종 모두가 공시지원금이 대폭 상향 조정 되면서 데이터 일반 요금제부터 약 20만원 중반 대의 지원금을 제공하고 있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보급형 모델로는 LG전자의 LG X4가 출고가에 가까운 공시지원금을 제공합니다. 그럼 공시지원금 변동 모델들을 간단히 정리해 보겠습니다.


제조사

 모델명

 출고가

 최대 공시지원금

 삼성전자

 갤럭시S8 (SM-G950N)

 799,700원

 320,000원

 갤럭시S8+ 64G(SM-G955N)

 899,800원

 320,000원

 갤럭시 S8+ 128G (SM-G955N128)

 998,800원

 320,000원

 LG전자

 LG X4(LM-X410L)

 297,000원

 270,000원


데이터 일반 (32,890원/월)


<데이터 일반 요금제 이용 시 지원금>


LG X4는 데이터 일반 요금제로 구매 시 기본 공시지원금은 250,000원과 대리점에서 추가로 37,500원을 지원해 최대 287,500원을 제공합니다. 이에 따라 9,500원에 구매할 수 있어 월 할부금은 약 400원 수준에 불과합니다.


갤럭시S8 시리즈도 공시지원금 250,000원에 추가 지원금 37,500원을 제공해 최대 287,500원을 지원 받을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구매가는 512,200원부터 711,300원까지 낮아집니다.


그리고 단말기 종류에 상관 없이 선택약정할인은 1개월에 8,223원씩 24개월 기준으로 총 197,352원을 지원 받을 수 있으며, LG X4와 갤럭시S8 시리즈는 공시지원금으로 구매했을 때가 선택약정할인보다 더 많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데이터 스페셜 A (65,890원/월)


<데이터 스페셜 A 요금제 이용 시 지원금>


데이터 스페셜 A 요금제에서는 LG X4 구매 시 공시지원금 270,000원에 추가 지원금 27,000원을 더해 출고가와 같은 297,000원을 제공해 0원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 S8 시리즈는 데이터 스페셜 A 요금제부터 320,000원의 지원금에 대리점 지원금 48,000원을 제공 받아 총 368,000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갤럭시S8은 431,700원, 갤럭시S8+ 64G는 531,800원, 갤럭시S8+ 128G 모델은 630,800원에 구매 가능합니다.


선택약정 25% 할인을 적용한다면 매월 16,473원씩 24개월 동안 395,352원의 요금 할인이 가능합니다. 이는 공시지원금보다 많은 금액으로, 이 요금제에서는 공시지원금보다 선택약정할인으로 구매하는 것이 할인 혜택에서 더 유리합니다.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요금제 (88,000원/월)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요금제 이용 시 지원금>


속도와 용량 제한 없이 무제한으로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는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요금제’에서는 갤럭시S8 공시지원금이 최대 368,000원에 이릅니다. 


그러나 선택약정할인은 이용 요금의 25%를 할인 받을 수 있으므로 공시지원금보다는 선택약정할인이 더 유리한데요.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요금제에서는 매월 22,000원씩 24개월 동안 528,000원의 요금 할인을 받을 수 있으므로 갤럭시S8은 청구 비용 기준으로 볼 때 271,700원에 구매하는 것과 같은 효과입니다.

 


또한, U+Shop만의 단독 할인인 7% 요금 할인이 더해지면 매월 6,160원의 추가 요금 할인을 받아 총 28,160원씩 24개월 동안 675,840원의 할인을 받을 수 있으므로 갤럭시S8 구매가는 123,860원 수준이 됩니다.


U+Shop의 7% 추가 요금 할인은 모든 LTE 요금제에 적용이 되며 여타의 할인과 중복 적용이 됩니다.


이상으로 4월 2주 유플러스 공시지원금 소식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