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과 함께해 더 이상 외롭지 않은 사람들



바야흐로 애견가구 1천만 시대! 우리나라 다섯 가구 중 한 가구는 반려동물과 함께 살아가는 '펫펨족'이라고 합니다. ‘펫펨족’은 반려동물을 뜻하는 ‘Pet’과 가족 ‘family’의 합성어인데요.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고 1인가구의 비율이 점점 증가하면서 우리는 외로움을 달래기 위해 강아지, 고양이 등과 함께 살아가는 반려동물 가족이 된다고 합니다.


 혼자 남은 반려동물이 느끼는 외로움, 분리불안



하지만 우리에게 즐거움과 행복을 가져다주는 반려동물이 오히려 외로움을 많이 느낀다는데요. 우리가 출근이나 외출을 하면 집에 혼자 남은 반려동물은 하루종일 주인이 돌아오기만을 기다리며 외로움을 느낀다고 합니다. 


이렇게 반려동물이 애착이 되는 대상인 보호자와 떨어졌을 때 느끼게 되는 불안정한 심리상태로 극심한 스트레스를 겪는 것을 분리불안이라고 하죠. 동물종합병원 차진원원장님과의 인터뷰에 따르면, 분리불안을 경험하는 반려견은 2마리 중 1마리일 만큼 강아지들의 분리불안 스트레스가 크다고 합니다. 


분리불안을 겪는 반려견들은 목이 쉴 때까지 짖기도 하고, 전선이나 벽지를 물어뜯거나, 아무데나 배변, 배뇨 활동을 하는 등 이상행동으로 스트레스를 표출하고, 이는 보호자와의 갈등, 그리고 이웃집과의 갈등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집에 혼자 남은 강아지가 겪은 분리불안 스트레스는 이렇게 과격한 행동으로 이어질 만큼 우리 사람들이 가늠하기 어려운 공포와 고통일 수도 있습니다.


 서울특별시 수의사회 공식 추천 ‘반려동물 IoT’로 더 이상 외롭지 않게!



반려동물을 혼자 두고 출근을 하거나 외출을 해야 하는 일은 빈번한 우리의 일상입니다. 이럴 때마다 지인이나 애견호텔에 맡길 수는 없겠죠. 혼자 남은 반려동물에 대한 걱정은 두고 나오는 주인에게도, 혼자 있는 강아지 고양이들에게도 말할 수 없는 고민과 고통이 됩니다. 이럴 때 반려동물 IoT가 있다면 반려동물들이 더 이상 외롭지 않을 수 있습니다.


오늘은 서울특별시 수의사회가 공식 추천하는 ‘반려동물IoT’로 우리 집 반려동물을 언제 어디서나 돌볼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소개합니다.

 

혼자 있는 반려동물이 궁금할 땐 홈CCTV미니



외출 중 집에 혼자 있는 반려동물이 무엇을 하고 있는지, 혹시나 분리불안 스트레스로 전선을 물어뜯거나 하루종일 짖고있지는 않은지 걱정될 때 반려동물 IoT 홈CCTV가 있다면 한결 마음을 놓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으로 보면서 말하고 듣기가 가능한 양방향 음성통화로 우리 집 강아지와 고양이에게 마치 옆에 있는 것처럼 목소리를 들려줄 수 있습니다. 우리의 목소리를 들은 강아지와 고양이는 혼자 있는 동안에도 보호자와 함께 있는 것처럼 느끼기 때문에 분리불안으로 인한 스트레스가 완화되는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특히 보호자의 목소리를 들으면 세로토민이 분비되면서 행복감을 느낀다고 하니, 외출 중 떨어져 있을 때에도 홈CCTV미니로 사랑한다고 말해주세요.


 외로워 보이면 TV도 켜주고 더울 땐 선풍기도 켜주는 IoT플러그 



뉴스를 보면 반려동물이 전선을 물어 뜯어 감전 사고로 이어지는 기사를 이따금씩 접할 때가 있습니다. 또 얼마 전엔 강아지가 더울까 봐 선풍기를 켜주고 나온 집에서 화재가 발생한 안타까운 사고도 있었죠. 


우리 집 강아지나 고양이도 가족들이 없는 사이 전선을 물어뜯어 혹시라도 감전사고에 노출되지는 않을지, 이리저리 뛰어다니며 작동되고 있는 가전제품을 건드려 과부화로 인한 화재 등 위험한 상황에 처하지는 않을지 걱정이 됩니다. 


IoT플러그는 이런 걱정을 한 번에 해소시켜 줍니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우리 집 플러그의 전원을 언제 어디서든 켜고 끌 수 있어, 요즘 같이 더운 여름에 집 밖에서도 집 안에 있는 반려동물을 위해 선풍기를 켜줄 수 있고, 끌 수도 있어 전기 과부화 걱정이 없습니다. 


또 반려동물에게 클래식음악을 들려주면 코티졸 분비가 억제되고 행복 호르몬이 증가된다고 하니 IoT플러그만 있으면 집 밖에서도 우리의 반려동물을 항상 보살펴줄 수 있습니다.

 

 IoT스위치로 언제 어디서나 불을 켜주세요!



우리도 불이 꺼진 깜깜한 빈 집에 혼자 있으면 무서움을 느끼죠. 주변이 어두워지면 집 안의 사물과 부딪혀 다칠 위험도 있고, 특히 7세 이상의 반려동물은 백내장이나 시력감퇴가 발생하는 시기라 주변이 어두우면 불안해 할 수 있습니다. IoT스위치로 더 이상 우리 강아지와 고양이를 어둠 속에 혼자 두지 마세요. 


IoT스위치는 IoT@home 앱과 위젯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우리 집 스위치를 켜고 끌 수 있어 예상보다 길어진 외출로 어두운 집에 반려동물이 혼자 있을 때 집안을 환하게 밝혀줄 수 있습니다. 또 스마트 설정에서 미리 스위치가 켜지고 꺼지는 시간을 설정해두면 자동으로 설정된 시간에 켜지고 꺼지게 되어, 반려동물이 자주 혼자 있어야 하는 집에서는 매우 유용하게 쓸 수 있습니다. 


이제 반려동물 IoT로 어두워진 집에서 강아지, 고양이가 홀로 불안에 떨지 않게 도와주세요.

 

지금 가입하면 다양한 혜택이 함께! 



반려동물IoT 출시를 기념하여 7~9월 가입자 대상 이벤트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홈CCTV미니 가입 시 플러그 또는 스위치를 무료로(허브포함) 받을 수 있는 혜택부터 LG생활건강 ‘시리우스 윌’ 정품 사료 체험 팩(400g), 인터파크 펫 5,000원 할인 쿠폰 3매 (1개월에 1매 제공)까지 푸짐한 혜택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사랑하는 우리 반려동물을 위해 ‘서울특별시 수의사회’가 공식 추천하는 ‘반려동물 IoT’로 돌봐주는 건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