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가 실내 공기질 전문기업 '(주)힘펠(대표 김정환)'과 용산사옥에서 사업 협력 체결을 맺고 IoT 환풍기를 국내 최초로 선보입니다.


(주)험펠은 아파트, 오피스텔 등 욕실 환경 개선에 주력하며 국내 환풍기 시장에서 연 60만 대의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는 시장 점유율 1위의 환기 시스템 전문기업입니다.


LG유플러스와 (주)힘펠이 개발하는 IoT 환풍기는 LG유플러스 홈IoT 플랫폼인 IoT@home 앱과 연동된 (주)힘펠 스마트 환풍기를 연동한 욕실 특화 IoT 상품입니다. 사용자는 와이파이로 스마트 환풍기와 연결한 후 집 밖에서도 스마트폰으로 언제나 환기, 온풍, 헤어드라이 기능 등을 제어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또 온도·습도 센서가 탑재돼 있어 욕실 내 습기 감지 시 일정시간 동안 자동으로 환풍 기능이 동작합니다.


이런 특장점 때문에 온도가 낮은 이른 아침 고객이 IoT@home 앱으로 욕실 온풍을 미리 가동시켜 두면 사용 시간에 맞춰 공기가 따뜻하게 데워져 온도 변화에 민감한 노부모나 자녀가 이용하기에 용이합니다. 그리고 아침이 바쁜 학생과 직장인들은 외출준비와 함께 IoT 환풍기 바람으로 헤어 건조를 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습도가 높은 욕실 특성 상 세균과 냄새가 많은 것 때문에 고민이 많은 주부 고객들도 IoT 환풍기의 강력한 환기와 플라즈마 음이온 기능으로 곰팡이균, 악취 등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게 됐습니다.


IoT 환풍기 판매는 오늘 9월부터 LG유플러스 온라인샵(shop.uplus.co.kr)과 전국 100여개 힘펠 대리점에서 시작되고, 신축 아파트와 오피스텔에도 공급될 예정입니다. 9월에 판매되는 IoT 환풍기는 일반형인 '제로크2'와 복합형인 '휴젠뜨2' 2종입니다.


LG유플러스 안성준 IoT 부문장은 "IoT 환풍기를 시작으로 비데 등 IoT 욕실 제품을 잇달아 개발해 스마트 욕실 환경을 구현해 나갈 계획"이라며 "욕실 제품뿐만 아니라 앞으로 고객 생활에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IoT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주)힘펠 김정환 대표는 "IoT 환풍기를 시작으로 욕실뿐만 아니라, 최근 사회적으로 이슈 되고 있는 황사 및 초미세먼지 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환기시스템인 전열 교환기에도 IoT를 적용해 쾌적하고 건강한 실내환경을 개선하는데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